지풍@blog

지풍@blog RSS

아이락스에서 이번에 출시한 블루투스 키보드를 출시기념으로 할인해서 판다고 해서 하나 장만했습니다

출시기념으로 6월 30일까지 4만원 정가를 29,500원에 판다고 하니 제 (나름의) 리뷰를 보시고 괜찮으신 분들은 하나 장만 하세요

지난주 목요일부터 판매시작했는데 배송이 늦어서 그런지 월요일에 받게 되었죠

구성품은 블루투스 제품이여서 그런지 키보드 본체, 충전 케이블 그리고 설명서가 단촐하게 들어 있더군요

같이 물릴려는 갤럭시탭 7.7입니다

갤럭시탭 7.7보다는 조금 크고 아마 아이패드에는 딱 어울리는 크기일 껍니다

이 제품이 최고 장점이라고 할 수 있는게 최대 3개월(아이락스에서 주장)이나 가는 내장 배터리더군요

보통 AA나 AAA 건전지가 들어 가다보니 무겁기도 무겁고 두께도 두꺼워지는데 내장 배터리를 쓰다 보니 8.5mm의 두께에 260g의 무게를 자랑하고 있죠

그래서 그런지 엄청 얇습니다

갤럭시S2보다 더 얇습니다 뭐 무게는 갤럭시S2보다 무겁지만 말이죠

전체 키보드의 레이아웃입니다

아이솔레이션 팬터그래프를 채택했더군요

그런데 조금씩 조금씩 써보니 단점이 조금씩 나오더군요

첫번째는 충전 단자입니다

오른쪽 옆을 보면 전원버튼 

왼쪽 옆을 보면 충전용 USB 포트가 있습니다

내장 배터리여서 당연히 충전을 해야 하는데 USB 포트로 충전할 수 있어 꽤 편한 충전 수단이 될 것 같습니다

그런데 충전용 USB 포트가 요즘 안드로이드 폰에서 많이 쓰는 micro USB 포트가 아니라 mini USB 포트를 제공하고 있더군요

이렇게 되면 이동할 때 케이블을 하나 더 챙겨야 하죠

요즘은 스마트폰이 워낙 많이 대중화 되어 있고 그중 대강해도 안드로이드 계열이 반 정도 차지하고 있는데 USB 충전 포트를 micro USB를 쓰지 않았다라는거 상당히 불편함으로 올 것 같네요

그리고 또 다른 단점은 키보드에 조금이라도 관심이 있으신 분들이 언제나 지적하는 오른쪽 shift 키 크기입니다

대부분 사람들이 한타 칠때 오른쪽 shift 키를 많이 쓰죠

그래서 그런지 이동형이나 풀 사이즈가 아닌 키보드에서는 언제나 오른쪽 shift키가 관심의 대상입니다

풀 사이즈에 적응된 사람들이 쓰다 보면 오른쪽 shitf 키를 누를려다가 다른 키를 눌러 오타가 많이 발생할 수 있기 때문이죠

그런데 이 제품에서는 오른쪽 shift 키가 조금 많이 작습니다

잠시 써 봤는데도 오타가 꽤 나오더군요

아마 이 점에서 이 제품의 호불호가 상당히 많이 갈릴 것 같습니다

그리고 키감에 대해 이야기가 조금 나올 듯 싶지만, 제품 특성상 이동형에 국한된 것이여서 논외로해도 되지 않을까 싶습니다

또한 블루투스 제품이여서 그런지 조금씩 끊기는 감이 없진 않습니다

sleep 모드에서 살아 날때는 1~2초 정도 버버김이 있고 말이죠

이렇게 크게 몇가지 단점이 있지만 나름 가벼운 무게에 내장 배터리로 어느 정도 장점은 있는 것은 확실합니다

하지만 정가가 4만원이라면 구매 욕구를 그냥 떨어 트릴 것 같더군요

출시기념이라고 해서 할인 해줘서 어느 정도 구매 욕구가 있겠지만 6월 30일 이후 가격 정상화가 된다면 또 다른 단점으로 올 것 같네요

5월 초에 정식 발매한 아이락스 블루투스 키보드 BT-6460을 얼마 전에 하나 구했습니다


색깔이 화이트, 블랙, 실버 이렇게 3종류 출시 했는데 화이트와 블랙만 5월초에 발매 하고 조만간 실버도 발매 한다고 하더라구요 

블랙보다 화이트가 깔끔하고 좋을 것 같아서 선택했습니다

 
제가 갤럭시S2랑 아이팟 터치 4세대가 있어서 그것들이랑 물려 줄려고 구했죠

지금 쓰고 있는 노트북(바이오 Z115)랑 노트북이랑 물려 쓰는 키보드(아이락스 KR-6402)가 모두 아이솔레이션 키보드이고 아이솔레이션을 선호해서 BT-6460을 선택하게 되는 계기가 되었죠


키보드 자체에는 LED가 딱 두개 밖에 없습니다

A라는 건 Caps Lock이고 다른 하나는 배터리 상태 혹은 피어링 상태를 나타내는 거죠


그리고 뒷면에는 전원 on/off 버튼이랑 연결 버튼 두개 있죠

PC나 스마트폰에 연결하기 위해서는 저 연결 버튼을 꾸욱 누르면 앞면의 피어링 상태에 깜빡 깜빡하고PC나 스마트폰에 수락을 하면 그때부터 키보드가 되죠


배터리는 내장이 아닌 AAA 건전지 두개가 들어 갑니다 뭐 크기가 작으니 그런 사이즈의 건전지가 들어 가야 겠죠??


이렇게 제가 가진 키보드들입니다

아이락스 KR-6402랑 BHK49-i랑 같이 찍은 사진입니다

대강 크기를 알 수 있겠쬬??

뭐 키감도 크기에 비해서 나쁘지도 않고 휴대성을 생각하면 크기도 적당한 것 같더라구요

하지만... 일단 여기까지 좋았습니다

디자인도 만족하고 아이솔레이션이고 해서 말이죠

그런데 조금 써 보니 생각보다 별로 더라구요

크기가 작다는게 불편함으로 다가 오더라구요

크기가 작아서 오타가 많이 발생하게 되더라구요

아이솔레이션의 장점이 키 사이에 공간이 있어서 오타를 줄일 수 있다는 것인데 그래도 오타가 발생한 만큼 크기가 작더라구요

그리고 키 배열이 일반 키보드랑 달라서 불편함을 가져 오는 부분도 있더군요


일단 Fn 버튼이 왼쪽에 있습니다

원래는 한자 버튼이 저쪽에 있는데 한자 버튼은 오른쪽으로 가고 왼쪽에는 Fn키가 있더군요


그리고 제일 문제인 오른쪽 하단 부분입니다

한국인이 꽤 쓰는 오른쪽 Shift키가 저렇게 작습니다

그래서 오른쪽 Shift키를 누를려다가 ↑나 Fn키를 많이 누르게 됩니다

그래서 자연스레 오타가 많이 나겠죠??

그리고 방향키도 상당히 작아서 조금 쓰기 불편하더군요

차라리 방향키를 좀더 아래로 내려 버리고 Shift를 옆으로 더 늘렸으면 오타를 많이 줄일 수 있을 것 같은데 조금 아쉽더군요

그리고 오른쪽에 있는 Fn키는 왼쪽에 있기 때문에 그다지 필요 없을 것 같은데 저렇게 넣었더군요

차라리 없었으면 Shift키를 늘릴수 있는 자리가 생길껀데 말이죠 조금 아쉽네요

일단 이렇게 리뷰(??)를 써 봤는데 카페 같은 곳에서 간단히 쓰거나 집에서 스마트폰에 잠깐 쓰기는 좋을 것 같습니다

하지만 업무용으로 쓰거나 장시간 쓰기에는 진짜 비추입니다

업무용이나 장시간으로 쓰면 오타가... 장난 아니게 나올것이 뻔하거든요~~

근데 어쩌면 오른쪽 Shift키 크기가 길어진다면... 어느 정도 구입할만 할 것 같습니다
1 
분류 전체보기 (201)
내가 사는 이야기 (1)
백과사전 (89)
듣고 보는 것 (0)
세상 이야기 (1)
맛집 투어 & 여행 (0)
컴퓨터 이야기 (110)
게임 이야기 (0)
위시리스트 (0)
스포츠 이야기 (0)
영화 이야기 (0)
우하하하하 (0)